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소통의 창
홍미선 에세이 - 마술치료 교수법의 놀라운 힘홍미선의 마법 같은 화술이야기
익산열린신문 | 승인 2023.07.31 08:50

마술치료 교수법의 놀라운 힘!!! 드디어 전국 1등이 되다

마음채심리상담센터장
교육마술연구센터장

‘강사님 제가 20년 동안 이런 강의는 처음 들어 봅니다. 홍미선 강사님 같은 분만 오셨으면 좋겠어요!’

강의 할 때마다 듣는 말이다. 그저 강사에게 힘을 주시려고 하는 말이겠지 기분 좋으면서도, 혹시나 하는 마음에 너무 철석같이 믿고 있지는 않았다. 그런데 언제부터인가 강의를 하는 곳마다 교수평가 1위를 계속 해 오면서 강의 요청 전화에 변화가 생겼다. 교육담당자로부터 제일 먼저 연락을 드린다며 강의 의뢰를 해 오는 경우가  많아진 것이다. 교육연수원 같은 곳에서는 방학이면 3주간의 교사 연수가 시작된다. 약 50명의 교수진이 섭외가 되는데, 감사하게도 나의 교수법 강의 시간을 확보해야 해서 제일 먼저 전화를 주셨다고 하는 경우가 종종 있다. 15년 전 강의 요청과는 미묘하게 달랐다. 2022년에는 처음으로 국방부 성인지 강사가 되어 전국의 군부대를 누비며 성인지 교육을 하게 됐다. 그런데 내가 국방부 성인지교육 만족도 우수강사 중에 1위를 한 것이다.

많은 사람들이 강의를 잘하는 비법에 대해 묻는다. 마술치료교수법 강의, 심리상담관련 소통 및 역량강화강의, 폭력예방강의 주로 이렇게 세 가지 분야를 하는데 모든 분야에 탑을 찍었다. 그것은 바로 모든 강의에 내가 개발한 마술치료교수법을 접목했기 때문. 마술치료교수법의 핵심은 바로 동기 유발이다. 교육생들로부터 교육을 듣고 싶고, 기대에 차게 만드는 법! 전 세계적으로 순간적인 목적의식을 끌어 올리는 가장 강력한 매체는 바로 마술이다. 이 마술치료교수법을 활용해 바쁜 업무 중에 의무적으로 해마다 들어야만 하는 성희롱.성폭력 예방교육을 듣고 싶고 기대되게 만들어 버린 것이다.

사실 1등의 비법은 교육대상자들의 피드백이기도 하다. 강의가 끝나면 강의 내용 중 개선해야 할 점, 새롭게 알게 되거나 좋았던 점, 강사 소개 의향을 묻는 피드백을 받는다. 수 만장의 피드백 덕분에, 또 내 강의를 녹음한 것을 내가 다시 들어 보면서 스스로 자가 검열을 지속적으로 한 덕분에 이렇게 감사한 결과가 나온 게 아닌가 싶다. 교육 장소에서 강의가 끝나면 주차장에서 출발하기 까지 약 30분 정도의 시간이 걸린다. 이 30분 동안 그날 강의장에서 받은 피드백을 읽어 보는 시간이고, 그날 강의한 녹음을 재생시키는 시간이다. 녹음한 내용을 라디오처럼 듣다보면 좀 전에 읽었던 피드백이 어느 부분에서 좋았고, 불편했었는지 바로 파악이 된다. 소중한 한분 한분의 긍정과 부정의 피드백이 마술치료교수법과 만나서 이런 멋진 결과를 만든 것이다.

성폭력 피해자분들이 큰 힘을 얻고 있다는 피드백에 힘을 받고, 마술교수법으로 우리반 아이들이 달라졌어요라는 교사들의 피드백에 힘을 받는다. 군부대 1등 강사가 되어 고위직대상 강의를 할수록 장교님들로부터 제보도 잇따른다. ‘국방부 높은 분들을 만나면 제발 이런 것 좀 건의 해 주세요’라고. 이런 말을 들으면 어깨가 무거워지며 그들의 현장의 소리를 잘 전달해야 할 막중한 책임감과 함께 나에게 간절히 부탁하는 그 마음에 가슴 뭉클한 전우애가 생기는 듯하다.

익산열린신문  ikope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익산열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익산열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570-986 전북 익산시 목천로 283 201호(인화동 2가 90-3)  |  대표전화 : 063)858-2020, 1717  |  이메일 : ikopennews@hanmail.net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 01281  |  등록일자 : 2013년 10월 1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조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영곤
Copyright © 2023 익산열린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