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열린뉴스 문화
김형중 교수, 한국문학신문 문학상 수상시조부문 최우수상…2016년‘월간 국보문학’통해 등단
익산열린신문 | 승인 2021.06.15 09:24

김형중 군산대학교 산학협력단 자문 교수

익산 출신 김형중 시조시인이 2021한국문학신문 문학상을 받았다.

김형중 시인은 지난 10일 한국문학신문사에서 주최하는 올해 시조부문 최우수상 수상자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시상식은 지난 12일 서울시 중앙보훈병원 뒤 일자상생태공원에서 열렸다.

심사위원들은 “김형중 시인의 ‘고속도로’는 묘사와 진술로 이뤄진 작품”이라며 “첫수에서 시원스럽게 뻗은 고속도로의 모습과 자신의 감회를 나타냈고, 둘째 수에서는 남북통일의 염원을 담고 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작품으로 시조의 미학을 높였다는 의견이 많았다”고 강조했다.

김형중 시인은 중등학교 교단을 거쳐 원광보건대학에서 정년퇴직한 문학박사이다.

지난 2016년 ‘월간 국보문학’을 통해 시조시인으로 등단했으며, 수년 간 전북일보 칼럼리스트로 활동해왔다.

전북문협과 전북시인협회, 전북수필문학회, 행촌수필문학회 등의 문학단체에서 활동했으며, 지난 1월에는 제32회 전북문학상을 수상했다.

현재는 군산대학교 산학협렵단 자문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작품집으로는 시집 <어머니의 지게> 외 3권, <당신도 하고 싶은 이야기>등 칼럼집과 수필집 등 3권이 있다. 지난 1월에는 전공서적 <漢詩이야기>를 펴냈다./황정아 기자

익산열린신문  ikope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익산열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익산열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570-986 전북 익산시 목천로 283 201호(인화동 2가 90-3)  |  대표전화 : 063)858-2020, 1717  |  이메일 : ikopennews@hanmail.net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 01281  |  등록일자 : 2013년 10월 1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조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영곤
Copyright © 2021 익산열린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