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열린뉴스 정치
6.13 지방선거에 뛰어든 정치신예=장경호 시의원 출마“활기 넘치는 구도심 만들고 싶다” 출사표(중앙 인화 평화 마동)
우창수 기자 | 승인 2018.01.11 11:27

15년간 구도심 활성화 등 지역 발전에 헌신한 ‘도심재생전문가’

관광객 유치 다양한 콘텐츠 개발 머물고 싶은 익산 건설이 꿈

“익산역 주변 구도심에 활기가 넘쳐 다시 찾아오는 도심을 만드는 게 꿈입니다.”

익산시 도시재생주민협의회 장경호 회장(52). 익산역 앞 상가에서 17년간 이동통신대리점과 의류매장을 운영하며 잔뼈가 굵은 중앙동 토박이다. 그는 매장을 운영하는 기나긴 시간만큼 도심재생사업 등 지역발전에 헌신한 인물이다.

아웃사이더에 머물며 익산시 행정의 제안자에 그쳤던 그가 마침내 제도권 진입을 선언했다.

6.13 지방선거에서 시의원에 출사표를 던진 것. 그가 택한 지역구는 10여년 넘게 부대끼며 살아온 중앙동‧인화동‧평화동‧마동 등 4개동을 아우르는 나선거구.

국민의당 당적을 갖고 있는 그는 “좋은 콘텐츠를 개발해 제안을 했지만, 현실적으로 벽에 부딪치는 경우가 많았다”면서 “현실 정치를 통해 그동안 못다 이룬 아이디어를 주민들을 위해 실현하고 싶다”고 출마 동기를 밝혔다.

그가 실현하고픈 꿈은 구도심 활성화 등 도심재생. 그는 낙후된 익산역 주변을 개발해 매력적인 도심으로 부활시키겠다는 당찬 포부를 갖고 있다.

그는 “관광객을 유인할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해 익산이 지나가는 공간이 아니라 머물고 싶은 도시로 조성해야 한다”며 “열차 이용객들이 익산역에 내려 미륵사지와 교도소세트장, 보석박물관 등을 돌아보고 며칠 쉬었다 갈 수 있도록 하고 싶다”고 밝혔다.

대학에서 역사를 전공한 그는 요즘 때 아닌 공부에 매진하고 있다. 바로 익산시 정체성. 옛 이리시는 100년 전 신도시로 개발된 계획도시였다는 게 그의 설명이다. 때문에 근현대문화와 역사가 잘 남아있는 보고라는 것.

그는 “익산역을 중심으로 구도심을 근현대문화와 역사가 살아 숨 쉬는 거대 박물관으로 조성해 도심재생에 나서야 한다”며 “누들(라면·스파게티 등 면을 이르는 영어 Noodles)거리 등 익산시만의 독창적인 콘텐츠를 개발해 청년창업 등 지역경제에도 활력을 불어넣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웃집 아저씨 같은 푸근한 인상에 달변가인 그의 생활신조는 '뒤를 돌아다 봤을 때 발자국이 남는 인생'을 살고 싶은 것.

그는 “가끔 거리를 걷다보면 10여년 전부터 지역을 위해 일했던 생각이 난다”며 “당시 익산시와 정치권에 건의해 끝마친 중앙동 지중화사업과 상징거리조성사업, 오수관거사업이 완료된 현장을 바라보면 뿌듯하다”고 말했다.

초등학교부터 축구선수로 활약한 그는 무릎수술 후 공을 못 찬지 오래됐다. 대신 배산‧미륵산 등 야트막한 산을 오르며 체력을 단련한다. 20년 정도 생활축구를 하며 흑마와 신화축구단에서 운동한 그는 만능스포츠맨이기도 하다.

부인 김윤이 씨(47) 사이에 딸 아련 씨(계명대 약대)와 아들 건우 씨(광주대 간호학과 ‧ 군 복무 중)가 있다.

옛 이리시의 근현대문화와 역사를 좀 더 공부해 익산이 찾고 싶은 문화관광도시를 만들고 싶다는 장경호 도시재생전문가. 그는 오늘도 가고 싶은 익산, 머물고 싶은 익산을 꿈꾸며 구도심 활성화 방안에 몰두하고 있다.

 장경호 익산시 도시재생주민공동협의체 회장이 걸어온 길

-원광대학교 사범대학 국사교육과 졸업

-익산시 도시재생주민공동협의체 회장

-익산시 소상공인협회장

-익산시 청소년 문화의집 운영위원

-중앙동 주민자치위원

-송학동 지역사회복지협의체 위원

-익산 중앙상가번영회 회장

-익산 좋은정치시민넷 집행위원

-익산참여연대 활동회원

-익산희망연대 후원회원

-크로커다일. 마운티아 익산중앙점 대표

-익산시 귀금속발전협의회 위원(전)

-송학동 지역사회복지협의체 위원장(전)

-익산시 체육회 이사(전)

-전라북도 펜싱협회 이사(전)

-송학동 영무예다음아파트 입주자대표회장(전)

-송학동 주민자치위원(전)

-이일여중 운영위원(전)

우창수 기자  ikope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익산열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창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익산사랑 2018-01-09 18:35:43

    만날적마다 언제나 변함없이 대해주는
    상냥하신분 꼭 꿈을이루시길바랍니다.   삭제

    • 인화동 시민 2018-01-09 17:45:16

      2014년 지방선거에서는 가선거구(모현,송학,오산면)에
      출마하셨던데 이번에는 나선거구!
      건승하시길...   삭제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570-986 전북 익산시 목천로 283 201호(인화동 2가 90-3)  |  대표전화 : 063)858-2020, 1717  |  이메일 : ikopennews@hanmail.net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 01281  |  등록일자 : 2013년 10월 1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조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영곤
      Copyright © 2018 익산열린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