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0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유은희의 디카시 읽기 - 뛰어넘을 용기는 없지만
뛰어넘을 용기는 없지만 그대 새끼손톱에 꽃물 들여주고 싶은 마음그 손가락에 모든 내일을 걸고 싶은 마음
익산열린신문  |  2024-04-08 08:50
라인
유은희의 디카시 읽기 - 겉보리별
겉보리별 하늘 가신 어머니는 비 갠 밤이면 내려와품앗이로 받은 겉보리별 한 되도구통에 붓고 가신다
익산열린신문  |  2024-04-01 08:50
라인
유은희의 디카시 읽기 - 아버지
아버지 줏대 있게 살아라 이르던 아버지는 정작세상 앞에 허리를 숙였습니다그 곧던 등줄기는 자식의 줏대로 내줬습니다
익산열린신문  |  2024-03-25 08:45
라인
유은희 디카시 읽기 - 몸소 깨닫다
몸소 깨닫다 물결도 갈매기도 칠게도뻘배를 밀고 꼬막 깨는 여자도안개를 널고 있는 바람도 다 가로로 살아가는바다의 경전을 몸으로 읽는 나...
익산열린신문  |  2024-03-18 08:46
라인
유은희의 디카시 읽기 - 발상의 전환
발상의 전환 모두가 한 방향을 가리키며웅성웅성 그늘을 이룰 때과감히 생각의 허리를 틀어봐그 불안전이 너를 빛으로 이끌거야
익산열린신문  |  2024-03-11 08:45
라인
유은희 디카시 읽기 - 아궁이
아궁이 어머니를 열면 무쇠솥 하나 걸려 있다만삭의 산도産道는 점점 벌어지고 보리쌀은 끓는다무쇠솥이 치마 밑으로 양수를 흘린다늙은 산파 ...
익산열린신문  |  2024-03-04 08:45
라인
유은희의 문학산책 - 사랑
사 랑 새 한 마리난간에 앉았다가깝고도 먼 거리다다가설 수도물러설 수도 없다서로를 염려하는깊고 푸른 찰나나뭇...
익산열린신문  |  2024-02-26 08:47
라인
유은희의 디카시 읽기 - 섬과 섬
섬과 섬 그대와 나 일순간 세찬 파도로는서로에게 머물 수 없다는 걸 알아요힘껏 밀려오는 파도일...
익산열린신문  |  2024-02-05 08:42
라인
유은희의 디카시 읽기 - 염려
염려 서로를 가장 잘 볼 수 있는 거리에서안부로 새를 보내오고 문득달 한 척 풀어 기슭에 머물다 가는
익산열린신문  |  2024-01-29 08:45
라인
유은희의 문학산책 - 함바집
함바집 작업화 몇 끈이 묶인 채로 밥을 먹는다시래기 같은 빛 한 줄 입속으로 든다푸석한 고봉밥을 삽질하듯 크게 떠목젖에 ...
익산열린신문  |  2024-01-22 08:48
라인
유은희의 디카시 읽기 - 수신되지 않은 말이 있네
수신되지 않은 말이 있네 빗줄기 같았던 너의 말이 뚝 끊긴 후 한 번만 다시 걸려오길 기다리고 있다 공중전화 부스에 네가 놓고 갔을 동...
익산열린신문  |  2023-12-26 08:50
라인
유은희의 디카시 읽기 - 효도 잔칫날
효도 잔칫날 고샅의 유모차 다 모여 부린 분홍 블라우스들 틀니도 브로치도 가락지도 빈 잇몸도 활짝, 노인정에 만개한 늙은 목젖들
익산열린신문  |  2023-12-18 08:46
라인
유은희의 문학산책 - 오랜된 서랍
오래된 서랍 나무 서랍장에꽃무늬 블라우스와 몸빼가 누워있었다팔다리 접은 어머니는 사라지고 옷만 남아 있었다서...
익산열린신문  |  2023-12-11 08:46
라인
유은희의 디카시 읽기 - 모녀
모 녀 엄마, 바다가 잔잔하니까 들어가도 되죠 아니다, 오늘은 바다가 너무 잔잔하구나 파도가 몰려오면 무서워요 그 무서움이 우리로 하여...
익산열린신문  |  2023-12-04 08:40
라인
유은희 디카시 읽기 - 시 쓰기
시 쓰기 쇠를 부드럽게 구부리는 일쇠에서 부리가 생기는 일쇠가 새로 진화하는 일그 새 무인도 하나쯤 거뜬히 옮기는 일
익산열린신문  |  2023-11-27 08:46
라인
유은희의 디카시 읽기 - 가족
가족 여보 더 바짝 다가와요세상 외풍과 냉골에도 우리 품은 식지 않으니네 식구 공장으로 대리운전으로 알바로 쫓기느라언제 살 부비고 누워...
익산열린신문  |  2023-11-24 22:45
라인
유은희의 디카시 읽기 - 결국은 다 한 잎
결국은 다 한 잎 제아무리 대가리 굴려 윗물에 놀았대도살랑살랑 꼬리를 쳤대도
익산열린신문  |  2023-11-13 08:45
라인
유은희 디카시 읽기 - 꽃
꽃 살다보면 잡초밭에 꽃 필 날 없겠냐며고개 숙인 자식 기 살려 보내놓고는가난이 죄다, 가난이 죄다목울음 꾹꾹 호미로 눌...
익산열린신문  |  2023-11-06 08:45
라인
유은희 문학산책 - 보
보 - 유은희 누굴 겨누지도 그렇다고 그러쥘 줄도 모르는 손들한 번쯤 탁탁 손 털고서빈손으로 우는 눈 가렸을 손들바꿔 살...
익산열린신문  |  2023-10-30 08:32
라인
유은희 문학산책 - 울음의 간격
울음의 간격 저 한 땀 한 땀의 시침질은울음의 간격이다울음과 울음을 잇대어 길을 열어가는 새들의 연대,울지 않는 새는 낙...
익산열린신문  |  2023-10-23 08:57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570-986 전북 익산시 목천로 283 201호(인화동 2가 90-3)  |  대표전화 : 063)858-2020, 1717  |  이메일 : ikopennews@hanmail.net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 01281  |  등록일자 : 2013년 10월 1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조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영곤
Copyright © 2024 익산열린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