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열린뉴스 현장취재
'원광대 시외버스 정류장' 엉터리 불만 쇄도15년 만에 우여곡절 끝에 설치됐지만 이용객·시민 편의 무시 불만 폭주
우창수 기자 | 승인 2019.05.21 16:00

원광대생·주민들 “농협 앞은 대학로서 거리 멀고, 인도 비좁아 불편”

시민들 북일초 옆 이전 요구...익산시 “3자 협상 결정 불가 입장” 민원 이어질 듯

"15년간 어렵게 시외버스 원광대 경유 이끌내고도 정류장 잘못 설치로 빛바래"

지난 20일 설치공사가 한창인 '원광대 시외버스 정류장' 옆 비좁은 인도를 시민들이 비켜 걷고 있다.

15년 만에 어렵사리 설치된 ‘원광대 시외버스 정류장’의 위치를 놓고 시민 불만이 쏟아지고 있다.

복수의 원광대생과 인근 주민들은 “정류장은 반가운 일이나 주이용자인 원광대생과 정류장을 지나는 보행자의 편의는 완전히 무시된 채 행정과 버스회사 편의주의로 진행됐다”며 설치 장소를 문제 삼고 있다.

익산시는 “오랜 협의를 통해 위치를 정한 것”이라며 다소 시민불편은 감수할 수밖에 없다는 입장이다. 더욱이 “이용이 불편하다는 원광대생들은 단 한 명도 없을 것”이라며 호언장담까지 하고 있다.

원광대 시외버스 정류장이 설치된 곳은 ‘익산농협 북일지점’ 앞.

익산시가 지난 15일 전라북도로부터 시외버스 노선변경 인가 승인을 받은 다음날 농협 앞에 있던 시내버스 정류장을 철거하고, 그 자리에 예전보다 2배나 큰 시외버스 정류장 설치공사를 하면서 문제가 표면화 됐다.

‘익산터미널~서울남부터미널 간 시외버스’가 오는 31일부터 하루에 왕복 10회 경유할 ‘원광대 시외버스 정류장’의 크기는 폭 2.2m, 길이 4m. 승차권 발매기와 좌석이 들어서면서 예전 시내버스 정류장보다 넓어지고 길어졌다.

예전보다 커진 정류장은 가뜩이나 좁은 인도를 무려 3분의 2나 차지해 벌써부터 시민들은 통행에 큰 불편을 겪고 있다.

정류장을 설치하고 남은 인도의 폭이 고작 1m정도에 불과해 시민들이 마주 오가기도 버겁다. 양쪽에서 비켜 걷지 않으면 지날 수 없을 정도로 매우 협소하다. 휠체어 탄 장애인에겐 그야말로 난코스 중의 난코스일 수밖에 없다.

원광대생과 주민들은 “탁상행정이 따로 없다”고 볼멘소리다. 원광대생들은 “현재 자리는 학생들이 많이 다니는 대학로에서 거리가 멀다. 원광대생을 위한 시외버스 정류장이라면 응당 학생들이 많이 있는 대학로 입구인 북일초등학교 옆 정류장에 설치했어야 한다”며 “지금이라도 자리를 북일초 옆으로 옮겨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주민들도 “널찍한 북일초 옆 정류장을 놔두고 가뜩이나 인도가 좁은 이곳에 설치해 통행에 불편을 주는지 이해하기 힘들다”며 자리 이전을 요구하고 있다.

익산시는 “북일초 옆은 인도가 넓고 유동인구가 많긴 하지만 교통이 혼잡하다. 111번 시내버스 종점으로 항상 버스가 대기하고 있어 도로로 진입하기 까다롭다”며 “비록 인도가 좁긴 하지만 교통이 원활한 익산농협 북일지점 앞을 선택한 것”이라고 항변하고 있다.

시는 또 “위치를 놓고 3자가 오랜 협상을 했다. 원광대는 ‘학교 동편 주차장’, 익산시는 ‘원광대 정문’, 시외버스 회사는 ‘익산농협 북일지점 앞’을 요구했는데, 협상결과 시외버스 회사의 요구를 받아들인 것”이라며 이전은 불가하다는 입장이다.

시민불편은 가중될 원광대 시외버스 정류장은 설치공사를 진행하면서도 주민들의 불만을 샀다. 지난 17일 익산농협 북일지점이 창구 앞을 가로막고 정류장을 설치하려는 공사에 이의를 제기하자 시공사가 고의로 농협 창구 번호표를 20장 넘게 무더기로 뽑아 애먼 농협 이용객들이 오래 기다리는 불편을 겪기도 했다.

우창수 기자  ikope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익산열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창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6
전체보기
  • 2019-05-21 21:08:18

    얼마나 별볼일 없는 동내인지 기삿거리들도 하나같이 개 찌레기들만 올라오네   삭제

    • 코난 2019-05-21 20:10:30

      그럼 거기에다가 안 만들면 어쩔 수 없이 평화동 가서 타야하는데 니들은 거기도 멀다고 또 ㅈㄹ할 거 아니야... 등신들아... 시에서 힘들게 설치해줬으면 그냥 써.. 입만 살아가지고는... 대학교 주제에.ㅉㅉㅉ   삭제

      • 코난 2019-05-21 20:02:09

        참 말 많네. 원대 이놈들.ㅡㅡ 정류장 설치해주면 감사합니다. 이용 잘 하겠습니다. 라고 하지 못할 망정 쓰잘데기없이 뭔 말이 많냐? 아주 그냥 익산 떠나고 싶어서 안달났지? 그냥 잡소리 집어치우고 설치해주면 그냥 이용이나 하자. 캠퍼스 크기도 큰 대학이 드럽게 말 많네..ㅡㅡ   삭제

        • 개지랄 2019-05-21 18:40:25

          해줘도 ㅇ 랄 안해줘도 ㅇ랄~~ 북일초를 없애고 널찍하게 여러사람들 만족 시키게 시내버스 직행버스 정류장을 만들면 금상첨화 이겠으나 그럴수도 없고 항시 붐비는 시내버스 때문에 어쩔수 없이 농협앞이 적지다. 약간 부족함이 있어도 애용하자.   삭제

          • 원대생 2019-05-21 17:42:21

            공무원 선생님. 어떻게 대학생들 이용이 불편하지 않다고 말씀하시죠? 선생님이 이용객입니까? 정말 할말 없게 만드시네요.
            북일초는 교통이 혼잡하다는데 차가 많은 때는 농협 자리도 마찬가지 아닌가요?
            무슨 근거로 북일초만 교통이 혼잡하다고 하시는겁니까?
            그냥 시내버스정류장 옆에 좀 떨어져서 시외버스정류장 설치했으면 모두가 편하지 않겠습니까? 과연 지금 자리가 좋은지 어디 우리 학생들하고 토론 한 번 벌여봅시다. 정말 불편없다고 당당히 한 번 학생들 앞에서 말씀해보세요..   삭제

            • 익산시민 2019-05-21 17:11:28

              현재위치 북일초 앞보다 차덜밀리고 인도도 그리 좁지않은데
              왜 생 트집들을 잡는지. 북일초나 여기나 신동사는 애들 100미터200 미터 차이   삭제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570-986 전북 익산시 목천로 283 201호(인화동 2가 90-3)  |  대표전화 : 063)858-2020, 1717  |  이메일 : ikopennews@hanmail.net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 01281  |  등록일자 : 2013년 10월 1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조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영곤
              Copyright © 2019 익산열린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