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열린뉴스 경제
새만금 잼버리 “K-치킨, 라면 놀랍다”하림푸드로드 투어프로그램 운영요원 북적
익산열린신문 | 승인 2023.08.03 14:43

10일까지 3천여 명 참여 예정…생산공정 둘러보고 맛보는 체험

“한국의 치킨과 라면이 궁금했는데 만들어지는 과정을 직접 보고 먹어볼 수 있어서 정말 좋았습니다. 맛도 놀랍도록 좋습니다.”(Ms. Chloe Sears, 영국 IST)

2023 새만금스카우트 잼버리에 IST(국제운영요원)으로 지난 3일 한국문화 및 산업관광 프로그램에 참여해 하림푸드로드(Harim Food Road)를 찾은 클로에 시어스(Chloe Sears, 영국) 일행은 ‘한국의 식품산업 현장이 매우 스마트하고 위생적’이라며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날부터 본격적인 한국문화 체험프로그램에 돌입한 잼버리 참가자 가운데 100여명이 익산의 ㈜하림과 ㈜하림산업의 닭고기 및 라면, 즉석밥 등 한국의 대표적인 식품 생산공정을 둘러봤다.

이들은 하림치킨로드(Harim Chicken Road)에서 치킨이 생산되는 전 공정을 견학하는 한편 신선한 닭고기 구이와 너겟 등 다앙한 육가공제품들을 즉석에서 맛보는 체험을 했다.

국물라면과 즉석밥, 가정간편식 생산공정으로 구성된 하림키친로드(Harim Kitchen Road)를 방문한 잼버리 참가자들도 최신식 자동화 생산공정을 돌아보고 각종 면류와 즉석밥 등을 시식했다.

잼버리 대회 운영지원을 위해 영국 네덜란드 일본 베트남 중국 오스트리아 호주 홍콩 미국 등에서 온 이날 투어 참가자들은 한결같이 “K컬처를 대표하는 치킨 라면 쌀밥 등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직접 보고 맛보는 것은 특별한 경험이었다”며 “잼버리 조직위가 마련한 하림푸드로드 체험 프로그램이 매우 만족스럽다”고 말했다.

특히 신선함을 최고의 가치로 여기는 하림의 식품철학이 글로벌한 보편성을 갖는다며 공감을 나타내기도 했다.

잼버리 운영요원 하림푸드로드 방문프로그램은 3일부터 10일까지 세계 각국의 IST요원 3천여 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하림은 이번 새만금잼버리대회 기간인 오는 8일 150여 개국 4만5천여 명 참가자 전원이 닭고기를 주재료로 저녁을 함께 하는 ‘잼버리 빅디너’ 프로그램을 후원했으며 잼버리 현장(델타존)에도 닭고기와 장인라면 등 미식제품을 시식 체험하는 부스를 대회기간 동안 운영하고 있다. /황정아 기자

익산열린신문  ikope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익산열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익산열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570-986 전북 익산시 목천로 283 201호(인화동 2가 90-3)  |  대표전화 : 063)858-2020, 1717  |  이메일 : ikopennews@hanmail.net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 01281  |  등록일자 : 2013년 10월 1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조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영곤
Copyright © 2023 익산열린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