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열린뉴스 교육
서거석 전북교육감, 추석 메시지 발표
익산열린신문 | 승인 2023.09.25 15:27

존경하고 사랑하는 교육가족 그리고 도민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전라북도교육감 서거석입니다.

민족의 큰 명절, 온 가족이 함께 모여 평화롭고 따뜻한 정을 느끼는 한가위입니다.

가족의 사랑과 웃음 속에서 우리 아이들이 넉넉한 마음가짐으로 공동체의 가치를

생각하는 소중한 시간이 되었으면 합니다.

다 아시는 대로 올여름, 교육현장이 몸살을 앓았습니다.

교권이 무너지고 학교폭력은 오히려 연령이 낮아지고 있습니다.

내 아이가 아니라 우리 모두의 아이를 생각해야 할 때입니다.

돌이켜보면 추석 한가위는 내가 아니라 가족, 이웃, 공동체를 생각하는 명절이었습니다.

함께 살아가는 이웃을 생각했기에 따뜻하고 풍요로울 수 있었습니다.

한가위를 맞아 밥상머리 교육이 다시 살아났으면 하고 바라봅니다.

가족과 이웃, 공동체를 생각하는 넉넉한 한가위가 되기를 기원합니다.

교육가족 여러분

그동안 아이들 교육에 노고가 매우 크셨습니다.

한가위 명절과 모처럼의 긴 연휴를 지내며 지친 몸과 마음을 회복하시길 빕니다.

여러분의 행복을 기원하며 절 올립니다.

여러분 사랑합니다!

2023년 추석

전라북도교육감 서거석

익산열린신문  ikope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익산열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익산열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570-986 전북 익산시 목천로 283 201호(인화동 2가 90-3)  |  대표전화 : 063)858-2020, 1717  |  이메일 : ikopennews@hanmail.net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 01281  |  등록일자 : 2013년 10월 1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조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영곤
Copyright © 2023 익산열린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