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열린뉴스 정치
'5선 의원 뺨치는' 김수흥, 시민과 함께한 4년 간의 '열정'열정 다한 4년 의정활동 돋보여
익산열린신문 | 승인 2024.01.08 15:50

3천여 시민 감동의 눈물로 화답

과거 보고회와 차별 방식 화제

김수흥 민주당 국회의원(익산 갑)이 지난 6일 오후 2시 원광대학교 학생회관에서 의정보고회를 개최하고 지난 4년 동안의 의정활동 성과를 보고했다.

이날 의정보고회에는 정헌율 시장, 최종오 시의장을 비롯해 서거석 교육감, 시의원 및 당원, 기관장, 조합장, 사회단체장, 익산시민 등 3천여 명이 참석했다.

민주당 이재명 대표와 홍익표 원내대표는 축전과 축하영상을 통해 “대한민국의 미래를 준비하는 예산전문성을 갖춘, 똑 소리 나는 보배 같은 존재인 김수흥 의원”이라고 밝히며 힘을 실어 주었다.

김 의원은 이날 “익산시 국가예산 1조원 시대 개막이라는 기쁜 소식을 보고드릴 수 있어 가슴 벅차다”며, “정헌율 시장과 한병도 국회의원, 1천500여 공무원은 물론 최종오 익산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25명의 시의원과 함께 이룬 결과”라고 자평했다.

이어 새만금 예산복원과 원 도심 지원예산 확보, 장점마을 환경문제 해결, 익산시민과 함께한 민원해결사 활동 등 지난 4년간 이뤄낸 의정활동 성과를 시민들에게 보고했다.

이날 의정보고회는 감동과 눈물의 시간이기도 했다.

김수흥 의원이 국가예산 확보과정은 물론 배산 정비와 민원처리과정에서 쏟은 열정과 진심을 다한 의정활동을 소개하자 참석한 시민들은 김 의원의 헌신과 노력에 감동해 눈물과 박수로 화답하기도 했다.

의정보고회 막바지에는 참석자들과 함께 익산의 희망찬 미래를 상징하는 종이비행기를 날리는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눈길을 끌었다.

김수흥 의원은 “익산이 키운 저 김수흥이 초심의 열정 그대로 더 낮은 자세로 오직 시민만 보고 익산의 미래를 만들어 갈 것을 약속드리고 더 많은 땀방울로 익산을 적시겠다”고 강조하며 의정보고회를 마쳤다./황정아 기자

 

익산열린신문  ikope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익산열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익산열린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6
전체보기
  • 진실 게임 2024-01-11 14:42:05

    황 기자님!

    수고하십니다.

    앞으로도 좋은 기사 부탁드립니다.   삭제

    • 김수흥 2024-01-11 14:26:36

      김수흥이 익산에 있는 게 자랍스럽다고....맞는말 같다.   삭제

      • 익산 갑 주민 2024-01-11 14:00:57

        제일 못난놈이 신문 기사가지고 트집잡기다.
        김수흥 의원만큼만 하라.
        그러면 이렇게 신문 날것이다. 진정한 일꾼 화이팅.   삭제

        • 진실의 방 2024-01-11 09:53:27

          뚜렷하게 성과를 낸것도 없는데 이렇게 과하게 기사가 난것보니 무언가 냄새가 나는것 같네요. 언론은 자고로 객관적 잣대로 평가해서 유권자가 올바른 선택을 할수 있도록 하는게 정도가 아닐까 합니다. 타지역 5선의원 뺨치는 역활이 구체적으로 무엇인지 를 밝히고 이런 기사를 올렸으면 합니다. 선거철만 되면 과장되게 포장하는 버릇 제발좀 고쳐주시기 바랍니다.   삭제

          • 익산맨 2024-01-10 13:06:54

            객관적으로 평가해보면 김 의원 4년 동안 그 전 의원 12년보다 훨씬 많은 성과를 냈다는 걸 알 수 있을 것이다. 익산이 낙후된 것은 그동안 좁은 동네에서 큰소리치던 정치인들이 중앙에서 찍소리 못하고 일했기 때문이다. 고인물이   삭제

            • 차카게살자 2024-01-10 09:59:48

              익산에서 이런 국회의원이 활동을 한다는게 자랑 스럽습니다. 김수흥 의원은 몸으로 뛰는걸 제눈으로 직접 확인했습니다. 쉼터가 턱없이 부족한 익산에 배산가꾸기 함라산과 웅포산 가꾸기를 하는데 손수 직접 뛰는 국회의원 이더라고요. 의원님과 보좌관들이 불쌍할 정도랍니다. 역대 국회의원 중에서 예산을 가장 잘 가져오는 국회의원 이라는 소리에 다시한번 박수를 보냅니다   삭제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570-986 전북 익산시 목천로 283 201호(인화동 2가 90-3)  |  대표전화 : 063)858-2020, 1717  |  이메일 : ikopennews@hanmail.net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라북도, 다 01281  |  등록일자 : 2013년 10월 17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조영곤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영곤
              Copyright © 2024 익산열린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